Top
홈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코로나19관련)오늘부터 중국·베트남·캄보디아 출장 후 입국시 자가격리 면제
공지사항
(코로나19관련)오늘부터 중국·베트남·캄보디아 출장 후 입국시 자가격리 면제
작성자 : 동양국제관광개발 등록일 : 2020-07-30 조회수 : 358


"특권 부여되는 만큼 기업은 책임감 갖고 방역 힘써달라"

오늘부터 중국·베트남·캄보디아 3개국에 14일 이내로 출장을 다녀오는 국내 기업인에게는 자가격리 의무를 면제된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는 29일 중국과 베트남, 캄보디아를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저위험국가'로 언급하면서 이 같은 방침을 공개했다. 중대본은 "특권이 부여되는 만큼 기업에서는 책임의식을 갖고 많은 기업이 혜택을 향유할 수 있도록 방역 관리에 힘써 달라"고 당부했다.

 

원칙적으로 해외에서 입국하는 모든 사람은 14일간 자가격리에 들어가고, 입국 후 3일 이내에 보건소 등에서 코로나19 진단검사를 받아야 한다. 정부는 그간 외교·공무·협정 비자 소유자, 입국 전 재외공관을 통해 계약·투자 등 사업상 목적과 국제대회 참석 확인자, 공익적·인도적 목적으로 방문하는 입국자에 대해서만 예외적으로 자가격리를 면제해왔다.

이번 조처에 따라 최근 중국·베트남·캄보디아를 출장 목적으로 다녀온 국내 기업인은 공항에서 진단 검사를 받은 뒤 '음성' 판정이 나오면 14일간 격리 생활을 하지 않고 능동 감시만을 받게 된다.

중대본은 출장 기업인의 자가격리 의무를 면제할 대상국을 3개 국가로 지정한 사유에 대해 "우리 기업인들의 업무 출장 수요, 국가별 확진자 발생 및 유입 상황, 추이 등에 따른 중앙방역대책본부의국가별 위험도 평가 결과를 종합적으로 고려했다"고 설명했다.


정세균 국무총리는 앞서 오전 중대본 회의에서 이번 조치와 관련, "우리 방역관리의 핵심 중 하나가 국내·외 입출국과 같은 인구 이동의 문제를 해결하는 것"이라며 "방역 당국의 부담은 있지만 대외의존형 경제인 우리나라의 상황을 감안하면 좀 더 세밀하고 완벽하게 지침을 만들어야 예상치 못한 부작용을 방지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조선일보, 조선비즈, 민소연기자 글 발췌

2020-07-29 17:49

https://biz.chosun.com/site/data/html_dir/2020/07/29/2020072903640.html?utm_source=naver&utm_medium=original&utm_campaign=biz

 

 

뒤로가기
상호명 : 동양국제관광개발(주)
대표이사 : 황규철
사업자등록번호 : 105-81-87640  사업자확인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2015-서울성북-00825
관광사업자등록번호 : 2015-00001호
영업보증보험 : 100-000-2015-0154-0354호
개인정보보호관리책임자 : 황세훈
대표 이메일 : admin@dytours.com
주소 : 서울특별시 성북구 동소문로 85
(동소문동6가, 동양국제빌딩) (우편번호 02830)